대우자동차운전전문학원

본문 바로가기

 
교통사고가 발생하면 당황하지 말고 다음과 같은 순서에 따라 대응하면 됩니다.

1) 피해자 병원후송 및 구호조치
2) 사고현장 보존 및 증인확보
   - 스프레이 등을 이용하여 자동차바퀴 위치표시를 한다.
   - 휴대용 카메라를 이용하여 사고현장 사진촬영을 한다.
   - 목격자의 이름, 주소, 전화번호 등을 확인 후 메모한다.
3) 교통소통이 원활해 질 수 있도록 차량을 도로변으로 이동시킨다.
   - 이 경우 물적피해만 발생한 사고는 경찰서에 반드시 신고할 의무는 없다.
4) 가까운 경찰서(지서, 파출소)에 사고발생신고를 한다.
5) 보험회사에 사고발생 신고를 한다.

평소 사고에 대비하여 스프레이, 1회용 카메라등을 준비하면 민사상, 형사상 불이익을 방지하는
   결정적인 증가가 될 수 있습니다.
사고를 낸 운전자는 당황하지 말고 아래와 같은 절차에 따라 사고처리를 하시면 됩니다.

1) 피해자 구호
2) 사고현장 보존
   - 백묵, 스프레이 등을 이용하여 차량위치 표시, 도로여건 (도로폭, 직선, 곡선도로 유무), 주변여건(가드레일
     유무, 횡단보도 유무, 안전모 착용유무, 안전벨트 착용유무, 인근지역 지하도, 육교 유무 등), 차량파손 정도
     등에 대한 목격자를 확보하고, 가능하면 사진을 촬영하여 둡니다.
   - 현장보전, 목격자 확보 등에 따라 피해자 선장 및 손해액 산정에 결정적인 증거자료가 됩니다.
3) 가능하면 친인척, 지인 등에게 사고사실을 통보
4) 경찰관서(지서, 파출소, 교통초소, 경찰서등)에 신고
5) 보험회사 사고통보
   (보험회사에 통보하는 것이 신속, 정확한 보험스비스를 받을 수 있습니다.)
6) 경찰조서 작성시 현장보존 및 목격자등의 근거를 통해 사고내용을 명확히 설명하고, 피해자의 허위진술이
   있을때는 이를 증거로 하여 입증하고 역으로 피해자를 고소할 수 있습니다.
피해자 및 피해자 가족은 아래와 같이 대처하시면 됩니다.

1) 일반적인 사고인 경우
   - 의식이 없으면 어렵지만 의식이 있으면 신속히 친인척에게 연락을 취하고
   - 교통사고 신고가 되어 있지 않으면 주위 사람에게 신고를 의뢰하며
   - 본인이 움직이지 못하면 주위 사람에게 최대한 사고당시 상황을 설명하여 사고조사 진행이 어긋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2) 가해차량이 도주한 경우 가해차량의 차종, 가해차량 운전자 인상착의, 가해차량번호 등을 경찰관레게 자세히
   알려주고 수사를 의뢰합니다.
3) 가해차량이 무보험인 경우
   - 가해자의 경제적 능력을 고려하여 원만히 합의하거나
   - 가해자측이 경제적 여력이 없어 합의를 못 할 경우에는 가해자 친인척을 채무보증인으로 세워 합의합니다.
   - 채무 보증인을 세울 경우는 채무보증용 인감 1통, 재산세 과세증명서, 갑종근로소득세 필증을 첨부하여 합의
     하도록 합니다.
   - 위와 같이 합의하고 공증을 하면 채무부증인의 재산이나 봉급을 가압류 할 수 있습니다.
4) 수사결과에 의심이 갈때는 이런 조치를 합니다.
   - 피해자측에 유리한 증거수집(목격자등)을 하고,
   - 검찰에는 고소 등으로 진상규명을 호소하고,
   - 민사법원에는 교통사고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제기하여야 합니다.

인천광역시 서구 호두산로 26(경서동 350-281), 대표자: 정기동, 책임자: 윤주현 
[사업자번호 : 137-20-02894, 학원코드 : 23207] Tel : 010-5311-1516 [admin]
Copyright ⓒ http://www.dwdrive.kr. All rights reserved.